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제1회 3•1운동 UN/유네스코평화대상 시상식 및 평화음악회’ 국회의원회관 대강당에서 열려

기사승인 2019.10.27  14:41:33

공유
default_news_ad1

- -동아시아 평화공동체 실현을 위한 올바른 한일관계의 지향점을 보여준 하토야마 유키오 전 일본 총리 국제부분 첫 수상자로 선정-

하토야마 유키오 전 일본 총리 부부(가운데), 3.1운동 UN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등재기념재단 이사장 김영진(왼쪽)

<국회재단법인>3.1운동UN유네스코세계기록유산등재 기념재단(이사장 김영진 전 농림부장관)과 세계한인교류협력기구(W-KICA)와 함께 공동 주최하는 “제1회 3.1운동UN/유네스코평화대상 시상식 및 평화음악회”가 10월 26일(토) 국회의원회관 대강당에서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이 날 행사는 장헌일(한국공공정책개발연구원장)과 허일후 MBC아나운서, 신성영(아나운서/탤런트)의 공동 사회로 진행되었고 김창준(전, 미연방하원3선의원) 상임고문의 개회선언, 국민의례와 공동회장인 소강석 이사장의 평화메시지에 이어 주최기관 대표인 김영진 상임대표의 기념사, 장상(전, 국무총리서리)의 격려사로 이어졌다.

 

평화대상 시상금 전달을 받는 하토야마 유키오 일본 전 총리(오른쪽 셋째)

3.1운동 100주년이 지나가는 시점에 3.1운동 정신을 기념하고자 “제 1회 3.1운동UN/유네스코 평화대상”을 준비하여 심사위원들의 일치된 의견으로 동아시아 평화공동체 실현을 위한 올바른 한일관계의 지향점을 보여준 “하토야마 유키오(전 일본총리)”를 국제부분 첫 수상자로, 국내부분에 3.1운동의 상징인 유관순 열사를 수상자로 선정 추서하여 시상을 했다.

<국회재단법인>3.1운동UN유네스코등재 기념재단 김영진(전 농림부장관) 이사장은 “3.1운동이 발발한 지 100년이 지나가는 시점에 3.1정신을 세계화하며 이를 계승세대로 이어주고, 그 정신을 되새기자는 생각으로 ”3.1운동UN/유네스코 평화대상“을 제정하였다. 비폭력 저항운동 정신을 거울삼아 세계평화에 힘을 써 온 분들에게 시상을 하여 계속적인 평화운동이 전개되길 희망한다. 우리가 계승세대들에게 올바른 역사관을 이어주기 위하여 노력해야 할 것이며, 4.19혁명과 3.1운동을 UN유네스코세계기록유산등재를 위하여 최선을 다해 우리들의 올곧은 민족정신을 계승해 나가게 하여 프랑스시민혁명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세계적으로 자랑스러운 민족정신을 널리 알리자” 고 기념사를 했다.

국제부분 수상자인 하토야마 유키오 전 일본 총리는 ‘역사의 교훈이 미래를 만든다.’ 는 신념으로 동아시아 평화운동에 매진해 오면서 일제강점기 수많은 독립운동가들이 고문, 투옥되었던 서대문형무소와 위안부할머니들을 만나 무릎을 꿇고 “사죄는 피해자가 이제 됐다 그만해도 된다고 할 때까지 계속해야 하는 것” 이라고 사죄한 데 이어 경남 합천 원폭피해자, 부산 일제강제동원역사관 등을 찾아 고개를 숙이는 등 올바른 한일관계의 지향점을 몸소 보여준 것을 감안하여 첫 수상자로 선정됐다.
 
국내부분 수상자인 유관순 열사는 3.1운동의 상징으로 국민에게 한민족독립정신을 일깨웠으며, 이화학당 재학 중 3.1만세 시위운동에 동참하여 항일 독립의지를 다진 후 귀향하여 아우내 장터의 대규모 대한독립만세시위를 주도하였고, 부모를 잃고 오빠까지 감옥에서 만나는 처절한 상황에서도 지속적인 옥중 만세운동을 전개하여 무자비한 고문을 당한 끝에 18세의 꽃다운 나이로 순국하면서 비폭력 평화•민주•인권의 가치를 드높인 헌신과 희생을 감안하여 첫 수상자로 선정하였다.

<국회재단법인>3.1운동UN유네스코 공동회장이며 국회평신도5단체협의회 지도목사인 소강석 목사는 평화메시지를 통해 “우리 모두가 하나님의 섭리를 알고 한일관계에 서로의 양보를 통해 평화를 구축하자.” 고 했고 상임고문인 장상(전, 국무총리 서기)고문은 “동북아 평화를 위해 수고하시는 하토야마총리의 이상에 우리가 함께 손잡고 세계평화를 위해 모두 힘을 합하자.”고 격려사를 했다.

이어 축하공연으로 신형원, SDC인터내셔널스쿨의 재학생들의 3.1운동 퍼포먼스, 김주리 양의 판소리, 채수연, 아시아 3대 테너인 윤석진 교수의 성악과 소프라노 정혜욱, 유열이 출연, 마지막 무대로 주최 재단법인 홍보대사 1호인 가수 윤형주의 축하무대가 있었다.
축하 음악회에 참석한 윤형주, 신형원, 유열, 윤석진, 김주리와 세계적인 드러머 리노에게 홍보대사 위촉식도 함께 거행됐다.

공연의 마무리는 김성일(<국회재단법인>3.1운동UN유네스코등재 기념재단 사업이사/더밝은안과원장)의 감사인사에 이어 축하공연 가수들 및 참석자 전원이 함께 “우리의 소원은 통일”을 합창하며 성료하였다.

아시아씨이뉴스 asianews2015@naver.com

<저작권자 © 아시아씨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item43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9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