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피치항공, ‘뭉쳐야 싸다’ 커플할인 특가 프로모션 실시

기사승인 2018.10.31  16:42:23

공유
default_news_ad1

일본 저비용 항공사(LCC) 피치항공이 2018년 가을 시즌을 맞아 최저 4만9400원부터 판매되는 커플 할인 ‘뭉쳐야 싸다’ 특가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이번 프로모션은 피치항공이 운항하는 한국-일본 전 노선에 실시하며 2명 예약 시 1인당 운임이 부산-오사카(간사이) 4만9400원부터, 인천-오사카(간사이) 6만4400원부터 그리고 인천-도쿄(하네다) 및 인천-오키나와 노선은 6만6400원부터 적용된다.

판매 기간은 11월 15일까지이며 탑승 기간은 2018년 10월 10일부터 2019년 1월 18일까지 운항하는 항공편에 해당되고 12월 21일부터 1월 6일의 성수기 시즌은 제외된다. 판매 조건은 한국 출발 지불 수수료 및 공항사용료 등이 모두 포함된 총액 운임 기준이며 커플 단위로 예약 시 적용되기 때문에 커플이 아닌 추가 인원은 통상 운임이 적용된다.

또한 11월 11일까지 4만 피치 포인트, 피치항공 오리지널 토트백 등 다양한 상품이 제공되는 페이스북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이벤트 참가 방법은 피치항공 공식 페이스북에서 함께 여행가고 싶은 친구를 태그하고 오사카 또는 오키나와에서 가고 싶은 곳을 알려주기 하면 된다.

피치항공은 현재 인천-오사카(간사이) 구간에 매일 4회, 부산-오사카, 인천-도쿄(하네다), 그리고 인천-오키나와(나하) 구간에 각각 매일 1회 운항하여 한국과 일본간 매일 총 4개 노선 7편의 항공편을 운항하고 있다.

한편 2011년 2월에 설립된 피치항공은 현재 일본 국내선 16개 구간 및 국제선 15개 구간을 운항 중이며, 일본 최초 LCC 저비용 항공사로서 합리적인 항공요금과 서비스를 제공해 국내외 여행객들에게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뭉쳐야 싸다 커플 특가 프로모션과 페이스북 이벤트의 자세한 사항 및 예약 문의는 피치항공 웹사이트와 공식 페이스북에서 확인할 수 있다.

피치항공(Peach Aviation)은 2012년 3월에 오사카(간사이) 공항을 거점으로 운항을 시작하였다. 2014년 7월에는 오키나와(나하) 공항을 간사이 공항의 뒤를 잇는 거점공항으로 하였으며, 2015년 8월에는 도쿄(하네다) 공항에 취항하였다. 현재 21대의 항공기로 국내선 16개 노선, 국제선 15개 노선에 운항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약 2400만명의 고객이 피치항공을 이용하였다.

 

아시아씨이뉴스 asianews2015@naver.com

<저작권자 © 아시아씨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